자료실

법무부ㆍKBO ‘배려, 클린 스포츠 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 (법질서선진화과)
 
       
       

- 비리예방 법교육, 경기장 내 법질서 준수 캠페인 등 다양한 협력 사업 추진 -

□ 법무부와 한국야구위원회(이하 KBO)는 불법도박 근절, 스포츠 정에 기초한 공정한 경기 운영, 건전한 관중문화 확립 등 깨끗하고 즐거운 야구 문화를 조성하는 데 함께 노력하기로 하였습니다.

법무부와 KBO는 2016. 5. 31.(화) 17:50실야구장에서 김현웅 법무부장관, 구본능 KBO 총재, LG 트윈스 신문범 사장, KIA 타이거즈 박한우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배려, 법질서 실천운동과 클린 베이스볼 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합니다.

양 기관은 우리 사회에 규칙을 지키고 상대를 배려하는 정정당당스포츠 정신과 법질서를 존중하는 준법 문화를 정착시켜 나가자는데 뜻을 같이하고,

으로 지도자·선수단·심판진을 대상으로 불법도박 등 비리 예방을 위한 법교육, 법사랑 서포터스와 함 올바른 응원문화 등 경기장 내외에서 기초 법질서 확립 캠페인 진행, ▲소외계층 청소년에 대한 야구교실 운영 등 다양한 사업을 공동 추진해 나가기로 하였습니다.

‘법사랑 서포터스’는 법질서 실천운동을 전개하는 대학생 자원봉사자들로 2008년 제1기부터 2015년 제8기까지 총 1,892명이 참여하였음 

프로야구는 선수와 관중이 서로를 배려하는 가운데, 선수는 공정한 경기를 위하여 규칙 준수 속에 선의의 경쟁을 하고, 관중은 건전한 관전 매너를 통해 선수를 응원하는 상호 작용 속에 발전합니다.

럼에도, 최근까지 경기 중에 선수들 간에 빈볼 시비나 벤치 클리어링이 발생하고, 일부 관중에 의한 경기장 내 오물 투척 등 볼썽사나운 사례가 종종 일어나고 있어, 양 기관이 손을 맞잡고 배려, 클린 스포츠 문화 만들어 가는데 뜻을 모으기로 하였습니다.

번 협약은 법무부와 한국프로농구연맹(KBL)의 업무협약에 이은‘배려, 클린 스포츠 사업의 일환입니다.

법무부와 KBO는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최고 인기스포츠인 야구에서 서로를 배려하는 정정당당한 스포츠 정신을 확산시켜 반칙 없이 법과 질서가 지켜지는 사회적 풍토를 조성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입니다.

향후 신인 선수를 대상으로 스포츠 비리 예방을 위한 법교육을 실시하는 등 준법교육을 시행할 예정이며, LG ? KIA 외 다른 프로야구 구단들과도 각종 준법 캠페인 활동을 함께 할 것입니다.

편, 이날 행사에서는 인기 걸그룹 트와이스(TWICE)의 멤버인 나연, 사나가 시구와 시타를 하고, 트와이스(TWICE)의 축하 공연도 펼쳐집니다.

 

<첨부참조>

목록

본 홈페이지에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